상단여백
HOME 경찰
이륜차 사망사고 5월 최다 경찰, 첫째 주 집중단속

경찰청은 이륜차 사망사고가 5월에 가장 자주 발생하는 점을 고려해 이달 첫째 주에 이륜차 법규 위반을 집중적으로 단속한다고 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지난달 24일 기준 이륜차 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125명으로 전년(105명) 대비 19%가 증가했다.

또 최근 3년간 이륜차 교통사고 사망자 현황을 보면 5월이 월평균 45명으로 가장 많았고 이어 10월(54.3명), 9월(51명) 순이었다.

이번 단속은 오는 2일부터 8일까지 1주일간 시행하며, 지역별로 관광지와 휴양지 등 이륜차 교통사고가 빈발하는 장소를 중심으로 이뤄진다.

특히 어린이날과 주말, 어버이날 등에는 이륜차 동호회 등의 활동이 많은 장소에서도 난폭운전 등을 단속할 예정이다.

신호 위반이나 중앙선 침범뿐만 아니라 보도 침범이나 굉음 유발처럼 시민에게 불편을 주는 행위도 단속 대상이다.

경찰은 이번 단속에 암행순찰차와 경찰 오토바이 등을 투입할 계획이다.

현장에서 즉시 단속이 어려울 수 있는 상황에 대비해 캠코더를 적극적으로 이용해 교통법규 위반행위 증거를 수집하고 사후에 운전자 등을 확인해 처벌하는 영상 단속도 병행한다.

▲오토바이 폭주족.

김정헌  pointan2003@naver.com

<저작권자 © 자치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