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찰
우울증 전력 50대 대낮에 흉기로 아랫집 여성 위협흉기 들고 '조용히 안 하면 죽이겠다'고 협박
  • 취재 / 김민수 기자
  • 승인 2019.04.29 07:22
  • 댓글 0

  우울증을 앓던 50대가 대낮에 흉기를 들고 아랫집 주민을 위협한 사건이 발생했다.
  부산 사하경찰서는 21일 시끄럽다는 이유로 이웃을 흉기로 위협한 A(52)씨를 붙잡아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A씨는 전날 오후 2시 50분께 부산 사하구 한 다가구주택에서 아래층에 흉기를 들고 찾아가 주민 B(32·여)씨를 위협한 혐의를 받고 있다.
  당시 B씨는 아이 2명을 재우고 쉬고 있다가 봉변을 당했다.
  A씨는 흉기를 들고 '조용히 안 하면 죽이겠다'고 B씨를 협박했다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우울증 등으로 2012년부터 3차례 입원 치료를 받은 적이 있지만 최근에는 치료를 받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시끄러운 소리가 들리는 등 환청 때문에 화가 나 부엌에 있던 흉기를 들고 피해자를 위협했다'고 진술했다"고 말했다.
  A씨는 지난 3월에도 이웃을 위협하는 등 평소 술을 마시고 자주 행패를 부린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에 대해 협박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는 한편 병원 치료를 병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

▲심신미약 범죄 (PG).

취재 / 김민수 기자  pointan2003

<저작권자 © 자치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