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찰
'조폭 특별단속' 전북경찰, 30명 검거 17명 구속

전북경찰청은 폭력조직원 특별단속을 벌여 30명을 검거하고 이중 17명을 구속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은 지난달 익산시 동산동의 한 장례식장에서 조직폭력배 간 패싸움이 발생하자 사회 불안 해소를 위해 최근 두 달간 집중 단속을 했다.

이 기간 폭력조직원 신분을 내세워 피해자에게 접근한 뒤 2배의 투자금을 주겠다고 속여 1억7천만 원을 편취한 혐의로 A씨를 구속했다.

또 폭력조직에 가입한 B씨 등 4명을 검거해 1명을 구속했다.

익산 장례식장 패싸움 사건에 관해서는 모두 19명을 검거하고 이 중 15명을 구속했다.

경찰 관계자는 "앞으로 서민 생계를 침해하는 조직폭력배를 강력히 단속하고 선거 개입 여부도 면밀히 살펴볼 예정"이라며 "더불어 피해자가 보복 등 2차 피해를 보지 않도록 보호에 힘쓰겠다"고 밝혔다.

▲조직폭력배 다툼.

권영덕  pointan2003@naver.com

<저작권자 © 자치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