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경찰
용산역 강제징용노동자상 훼손 용의자 검거

29일 오후 서울 용산역 앞 광장에 있는 강제징용노동자상의 곡괭이 부분이 떼어져 훼손돼 있다. 2021.9.29 pdj6635@yna.co.kr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서울 용산경찰서는 용산역 광장에 있는 강제징용노동자상을 훼손한 용의자를 전남 장흥군에서 검거했다고 1일 밝혔다.

용의자는 전날 오후 7시 30분께 재물손괴 혐의로 긴급 체포됐으며 현재 용산서로 호송돼 조사를 받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CCTV 등을 확인해서 추가 범죄가 있는지 조사하고 훼손 동기 부분도 확인 중"이라고 말했다.

이 남성 용의자는 지난달 29일 낮 12시 30분께 강제징용노동자상을 발로 차 곡괭이 부분을 떼어 달아난 혐의를 받는다.

강제징용노동자상은 일제 강제동원을 고발하고 당시 희생된 조선인 노동자의 한을 풀기 위해 2017년 용산역 광장에 세워졌다.

▲용산역 앞 강제징용노동자상 훼손.

양희덕  pointan2003@naver.com

<저작권자 © 자치경찰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